김근수교수, 전서노회 제직 세미나 盛了

대한예수교 전서노회 정읍시찰 제직세미나

김기철 | 기사입력 2009/03/02 [06:43]

김근수교수, 전서노회 제직 세미나 盛了

대한예수교 전서노회 정읍시찰 제직세미나

김기철 | 입력 : 2009/03/02 [06:43]
대한예수교장로회 전서노회 정읍시찰은 2009년 2월 23(월)부터 25(수)일까지 3일간 분당 한울교회 당회장이며, 칼빈대학교 교수인 김근수 목사를 모시고 정읍성광교회당(김기철 목사시무)에서 정읍시찰 제직 세미나를 은혜 중에 마쳤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제직들을 대상으로는 저녁집회를 통해 은혜를 나누었고, 낮에는 정읍시찰 목사 부부세미나로 은혜를 나눴다.

▲ 전서노회 정읍시찰은 김근수 교수를 모시고 제직세미나를 정읍성광교회에서 개최했다.     © 리폼드뉴스

제직 세미나에서 강사인 김근수 목사는 “지체의식”, “하나님의 것(십일조)” 그리고 “교회의 바른 개념”이라는 제목을 통해 제직들에게 바른 신앙과 바른 삶을 살도록 촉구했다.
 
특히 하나님을 우리 인간의 사고안에 가두지 말아야 할 것과 청지기로서의 삶을 통해 하나님의 것을 하나님께 드림으로 하나님께서 주시는 복을 누려야 한다고 강조했으며, 교회에서 직책에 대한 분명한 이해를 통해 질서 있게 직책을 수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목회자들을 위한 목회자 부부세미나에서는“하나님 나라와 예수의 비유”라는 제목으로 하나님 나라의 개념과 더불어 예수님의 비유를 통해 목회자들이 바른 설교를 해야 할 것을 강조했다.

특히 그 시대의 정황과 역사적 사실들을 분명하게 파악하고 이해할 때, 원 저자이신 성령의 의도를 파악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강사는 지금까지 공공연하게 행해져 왔던 많은 목사들의 전통적 해석을 비판하면서, 우리의 삶의 정황이 아니라 초대교회의 삶의 정황을 이해함으로 성경을 바르게 해석해야 할 것을 주문했다.

이번 제직 세미나를 통해 많은 제직들과 목회자들이 다시금 재충전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되었으며, 각자 자기의 처소에서 충성하고 봉사할 것을 다짐하는 좋은 기회가 됐다.


광고
광고
광고
PHOTO News
메인사진
대구서현교회 담임목사를 협박 및 명예훼손한 여인 1심서 벌금형
메인사진
항존직(목사 장로 집사)의 필독서, 교단헌법 해설집(예장합동)
메인사진
총회재판, 객관적 증거 입증 책임은 고소자의 몫
메인사진
[신간] 예장합동 헌법, 권징조례 해설집 출간
메인사진
제104회 총회 임원후보 정견발표 관전평
메인사진
예장합동, 항존직 만70세 유권해석 혼란 없어야
메인사진
제104회 총회 이슈, 70세 정년제 연장 헌의
메인사진
[복음성가] 김문기 장로, '신기루 인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