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4회 총회29] 공동의회 허락으로 외국시민권자 지교회 담임목사 청빙 가능

리폼드뉴스 | 기사입력 2019/09/27 [02:40]

[제104회 총회29] 공동의회 허락으로 외국시민권자 지교회 담임목사 청빙 가능

리폼드뉴스 | 입력 : 2019/09/27 [02:40]

 

▲     © 리폼드뉴스

 

【(리폼드뉴스)강중노회(노회장 박기준 목사)가 헌의한 시민권자는 지교회 공동의회가 결의할 경우, 담임목사로 청빙을 할 수 있도록 허락됐다.

 

그동안 본 교단의 시민권자가 지교회 담임목사로 청빙하기 위해서는 제99회 총회 결의를 지켜야 했었다.

 

99회 총회에서 담임목사 청빙 제한에 대해 외국 시민권자의 경우는 1년 이내 한국 국적을 취득하는 조건으로 허락하기로 가결하다.”라고 결의했다.

 

그러나 제104회 총회는 시민권자일지라도 지교회가 공동의회에서 교인들이 허락할 경우 청빙할 수 있도록 했다.

광고
광고
광고
PHOTO News
메인사진
대구서현교회 담임목사를 협박 및 명예훼손한 여인 1심서 벌금형
메인사진
항존직(목사 장로 집사)의 필독서, 교단헌법 해설집(예장합동)
메인사진
총회재판, 객관적 증거 입증 책임은 고소자의 몫
메인사진
[신간] 예장합동 헌법, 권징조례 해설집 출간
메인사진
제104회 총회 임원후보 정견발표 관전평
메인사진
예장합동, 항존직 만70세 유권해석 혼란 없어야
메인사진
제104회 총회 이슈, 70세 정년제 연장 헌의
메인사진
[복음성가] 김문기 장로, '신기루 인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