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멸망' 박보영-서인국, 죽음 앞둔 운명 회귀 후 굳건한 사랑 확인! 강렬 포옹 엔딩 ‘숨멎’
글쓴이 김정화

날짜 2021.06.22 09:37

 

tvN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박보영과 서인국이 서로에 대한 모든 기억을 되찾았다. 다시는 서로를 놓지 않겠다는 듯 강렬하게 포옹하며 굳건한 사랑을 확인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시선을 떼지 못하게 했다.

 

지난 21일(월)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이하 ‘멸망’)(연출 권영일/극본 임메아리/기획&제작 스튜디오앤뉴, 스튜디오드래곤) 13화에서는 돌고 돌아 다시 마주한 동경(박보영 분)과 멸망(서인국 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동경과 멸망은 서로의 존재에 대한 궁금증에 휩싸였다. 특히 멸망은 자신의 휴대전화에서 동경과 함께 찍은 사진을 본 뒤, 자신과 동경이 무슨 관계인지 알아내기 위해 그의 주변을 맴돌기 시작했다. 이에 멸망은 동경의 휴대전화까지 확인해보았지만, 그 어디에서도 자신의 흔적을 찾을 수 없었다.

 

그런가 하면 주익(이수혁 분)은 현규(강태오 분)에게 10년 전 지나(신도현 분)와의 일을 솔직하게 털어놓으며, 마음의 짐을 덜어냈다. 이후 주익은 지나가 언제부터 자신을 좋아했냐고 묻자 “처음부터”라고 답하며 미소 지어 설렘을 자아냈다. 이후 지나는 다시 시작하자는 현규를 향해 “내가 상관 있는 거 같아”라며 오랜 첫사랑을 청산한 뒤, 술기운에 주익에게 입을 맞춰 심장을 떨리게 했다. 이에 주익과 지나가 연인으로 발전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동경과 멸망은 서로를 기억하지 못함에도 불구하고 자연스레 이끌리는 마음을 멈출 수 없었다. 동경은 자신의 장례식장에서 서글프게 눈물을 떨구는 멸망의 꿈을 꾸며, 그가 우는 것이 마음 아파 함께 눈물지었다. 이때 잠자는 동경의 곁을 지키고 있던 멸망은 그가 눈물을 흘리자 고통 때문일까 싶어 손을 잡아줬고, 둘만 모르는 동경과 멸망의 애틋한 감정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더욱 아프게 했다.

 

이후 멸망은 계속해서 머릿속을 스치는 동경과의 추억과 그를 향한 알 수 없는 감정에 궁금증을 더해갔다. 이에 멸망은 동경을 자신의 꿈으로 소환해 다시금 색을 잃고 황폐해진 정원을 보여주며 정말 자신을 모르냐고 물었지만, 동경은 기억하지 못했다. 그러나 이내 멸망은 정원에서 환하게 웃던 동경이 떠올랐고, 홀린 듯 동경에게 입을 맞춰 숨을 멎게 했다. 그 순간 입을 맞추는 동경과 멸망의 모습 뒤로 추억 속 장소들이 주마등처럼 스쳐 지나갔고, 동경은 모든 기억을 되찾으며 잠에서 깼다. 멸망 또한 동경이 사라지고 다시금 생기를 되찾는 정원을 보며 동경과의 기억을 상기시켰고, 동경과 멸망은 서로를 만나기 위해 절박하게 발걸음을 옮겨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윽고 방송 말미 다시 마주한 동경과 멸망의 투샷이 시청자들의 심장을 저릿하게 했다. 동경과 멸망은 눈물이 그렁그렁 차오른 슬픈 눈으로 서로를 마주한 뒤, 다시는 잃지 않겠다는 듯 간절하게 껴안아 시선을 떼지 못하게 했다. 이와 함께 멸망을 뜻하는 소녀신의 화분 속에서 시들어가던 식물이 생기를 되찾고 꽃망울을 터트리는 모습이 담긴 바. 사랑하기에 누군가는 죽음을 맞이해야 하는 운명으로 회귀한 이들의 로맨스가 어떻게 이어질지 궁금증이 고조된다.

 

이에 ‘멸망’ 13화 방송 이후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박보영-서인국 연기 진심 1초 단위로 다 좋다”, “동경-멸망 케미에 웃다가, 눈물에 함께 울었다. 절대 해피길만 걷길”, “동경-멸망 껴안는데 울컥했다. 엔딩 장면 무한 재생 중” 등 다양한 반응이 쏟아졌다.

 

한편, ‘멸망’ 13화는 수도권 가구 기준 평균 3.5%, 최고 4.7%, 전국 가구 기준 평균 2.9%, 최고 3.8%를 기록했다. tvN 타깃인 남녀 2049 시청률은 수도권 평균 2.1%, 최고 2.7%, 전국 평균 1.9%, 최고 2.5%를 기록, 수도권과 전국 모두 케이블과 종편을 포함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케이블, IPTV, 위성 통합한 유료플랫폼 기준/ 닐슨코리아 제공)

 

tvN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는 사라지는 모든 것들의 이유가 되는 존재 ‘멸망’과 사라지지 않기 위해 목숨을 건 계약을 한 인간 ‘동경’의 아슬아슬한 목숨담보 판타지 로맨스. 오늘(22일) 밤 9시에 14화가 방송된다.

 

<사진> tvN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방송 화면 캡쳐

목록
전체등록수 243975 ㅣ 현재페이지 1 / 8133

보도자료 등록

보도자료실
NO 제목 글쓴이 등록일
243975 모더나 백신 다음주부터 공급 재개…8월 접종계획 30일 발표 김정화 2021.07.28
243974 [장흥군] 장흥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고위기청소년맞춤형 프로그램 진행 김정화 2021.07.28
243973 [서산시] 서산시, 반려동물 놀이터 인기... 한 달 1200여 명 이용 김정화 2021.07.28
243972 [서산시] 서산시, 혁신 비전 워크숍... 세대 간 조직 개선 앞장 김정화 2021.07.28
243971 [장흥군] 장흥군, 벼 병해충 8월15일까지 적기방제기간 김정화 2021.07.28
243970 [장흥군] 남도드림 생산자협동조합, 수해주민을 위한 특산품 나눔 기부 김정화 2021.07.28
243969 [장흥군] 장흥군 대덕청소년문화의집 여름방학 프로그램 “토탈공예, 캘리그라피, 가죽공예” 운영 김정화 2021.07.28
243968 [시흥시] 시흥시,「2021년 반려동물 문화교실」 운영 김정화 2021.07.28
243967 [시흥시] 여성이 행복한 일터 조성 시흥시, 기업체 근무환경 개선 김정화 2021.07.28
243966 [시흥시] 연성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폭염 취약계층에 맞춤형 냉방 물품 지원 김정화 2021.07.28
243965 [아산시] 아산시, 8월 10일까지 ‘제27회 아산시민대상’ 후보 접수 김정화 2021.07.28
243964 [아산시] 아산시, 치매환자 실종 막는 배회감지기 무상 제공 김정화 2021.07.28
243963 [아산시] 아산시, 외국인 차량등록 가이드맵 ‘한눈에 차량등록’ 2차 제작 배부 김정화 2021.07.28
243962 [아산시] 아산시, 8월은 주민세 신고·납부의 달 김정화 2021.07.28
243961 [아산시] 온양2동, 저소득가구에 행복키트 전달 김정화 2021.07.28
243960 [아산시] 염치읍, 탕정파출소와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업무협약 김정화 2021.07.28
243959 [시흥시] 시흥시, 미세먼지 저감 ‘총력’ 1부서 1정책, 드론 활용 감시·관리 강화 김정화 2021.07.28
243958 [시흥시] 시흥시, 소규모 사업장 방지시설 교체 비용 25억 지원 김정화 2021.07.28
243957 [태안군] 태안군, 보령시와의 상생발전 위한 협력 네트워크 ‘시동’ 김정화 2021.07.28
243956 [태안군] 태안군의 벼 병해충 항공방제, ‘선진 디지털 농업’ 성공사례로! 김정화 2021.07.28
243955 [부산] 부산시, 2024세계탁구선수권대회 유치에 박차 김정화 2021.07.28
243954 [부산] 공동어시장 현대화사업 급물살… 명품 수산시장 향한 ‘날갯짓’ 김정화 2021.07.28
243953 [부산] 2021년도 부산 도시가스 요금, 코로나19 극복 위해 동결! 김정화 2021.07.28
243952 [부산] 부산시 청소년수련관, 여름방학 맞이 특별프로그램 운영 김정화 2021.07.28
243951 [시흥시] ‘시흥시 교육자치 지원 조례안’공개 토론 열어 김정화 2021.07.28
243950 [시흥시] 보육교직원 등 코로나19 선제검사 실시로 감염확산 최소화 김정화 2021.07.28
243949 [울산] 울산주거 울산주소 갖기 운동, “울산대학교, 울산과학기술원 등 관내 대학이 나섰다” 김정화 2021.07.28
243948 [울산] 울산시,‘다중이용시설 데이터 지도시각화 사업’착수 김정화 2021.07.28
243947 [울산] 울산시, 피시방·동전노래연습장 방역수칙 준수 특별 점검 김정화 2021.07.28
243946 [울산] 울산시,‘소통참여단’임원진 간담회 개최 김정화 2021.07.28